연결 가능 링크

북한 소식지 ‘북한에 조류독감 발생’


한국의 대북 인권단체인 `좋은벗들'은 11일 북한 함경도 지역에 조류독감과 수족구병이 발생했다고 전했습니다.

이 단체는 소식지에서, “함경북도 청진시에서 도.시.군 비상방역지휘부의 책임자들이 모여 조류독감 바이러스 관련 긴급 비상회의를 열었다”며 “이 회의에서 비상방역 책임자들이 조류독감 바이러스가 발생한 지역과 농촌 지역을 중심으로 방역감시원을 파견해 수시로 감시할 것을 결의했다”고 밝혔습니다.

소식지는 또 “함경남도 정평군 공군사령부 소속 고사총 구분대 뒷산에서 여러 마리의 새들이 죽어있는 것이 발견돼 실태파악에 나선 결과 조류독감 전염병으로 판명됐다”고 전했습니다.

이 소식지는 이와 함께 “함경남도 장진군에서 수족구병이 발병해 이 병에 걸린 어린아이들이 고열에 시달리고 있다”며 “병원에선 특별한 치료약이 없어 아이들을 격리시키고 관찰하는 데 그치고 있다”고 보도했습니다.

한편 북한 당국은 이와 관련해 최근 세계보건기구, WHO와 국제수역사무국, OIE 등에 조류독감이 발생하지 않았다고 보고한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