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안녕하세요, 서울입니다] ‘한지공예’로 창업을 꿈꾸는 탈북 여성들


한국에 살고 있는 탈북자들이 15000명 가까이에 이르고 있습니다. 다들 저마다의 사연으로 북한을 탈출했고, 또 한국에 살고 있지만 그들의 공통적인 목표는 자유세상에서 한번 잘 살아 보겠다는 것일 겁니다.

‘안녕하세요. 서울입니다’ 이 시간에는 한국에 살고 있는 많은 탈북자들의 살아가는 이야기를 전해드리고 있는데요. 오늘은 마음 맞는 고향사람들끼리 모여 기술을 배우고 창업을 꿈꾸고 있는 서울 양천구에 살고 있는 탈북여성들을 찾아가 봤습니다.

오디오 듣기를 클릭하세요.

관련뉴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