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중국, 지진 후 질병과 홍수 예방에 총력 (E)


중국 정부는 남부 쓰촨 성의 지진 생존자들을 질병과 홍수로부터 보호하기 위해 광범위한 노력을 기울이기 시작했다고 밝혔습니다.

중국 보건부는 보건담당 관리들이 쓰촨 성의 상황을 면밀히 주시하고 있다며, 지진 발생이후 설사와, 결핵, 간염 등의 질병 발생 사례는 이전과 비교해 높지 않다고 밝혔습니다. 현재 지진 생존자들 상당수가 열악한 위생조건에 처해 있어 질병이 발생할 수 있다는 우려가 커지고 있습니다.

지난 12일 발생한 지진으로 인한 사망자 수는 현재까지 6만 7천명으로 집계되고 있습니다.

한편 중국 군은 쓰촨 성 베이촨 현에서 지진으로 인한 산사태로 자연 생성된 호수가 범람 위기에 처하자, 8만 명의 주민들을 대피시키고 있습니다.

*****

Chinese officials say they have begun a comprehensive effort to protect the lives of earthquake survivors as disease and floods threaten to bring more death and destruction.

The death toll from the May 12th massive earthquake is already more than 67-thousand. Many survivors are living in cramped and often unsanitary conditions, and concerns are rising about possible outbreaks of disease.

Health Ministry official Chen Xianyi says (today / Tuesday) health officials are closely monitoring the situation in Sichuan province. He adds that the number of cases of diarrhea, tuberculosis and hepatitis is not higher since the quake.

At the same time, soldiers have begun the evacuation of an additional 80-thousand people from near a lake that formed when a quake-triggered landslide dammed a river. More than 70-thousand people have already been evacuated from the lake's area in Beichuan county of Sichuan province.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