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국제유가 배럴 당 135 달러, 사상 최고치 경신 (E)


국제유가가 오늘 배럴 당 135달러를 넘어 어제에 이어 또다시 사상 최고치를 경신했습니다.

국제유가는 어제 뉴욕 상품 거래소에서 배럴 당 133달러 82센트 까지 오른 데 이어 오늘 135달러를 넘었습니다.

국제유가의 이같은 급등세는 석유 수요가 늘고 있는데다 세계적인 석유 생산 부족이 우려되고 있기 때문입니다. 파리에 본부를 둔 국제에너지기구는 오는 2030년까지 석유회사들이 당초 예상치인 하루 1억1천6백만 배럴에 못 미치는 1억 배럴의 석유를 생산하기도 어려울 것이란 전망을 제시했다고 미국의 월스트리트 져널신문이 보도했습니다.

*****

The price of crude oil hit another record high today (Thursday) of more than 135-dollars a barrel, fueled by worries about supplies and growing demand.

This is the second day in a row crude oil prices soared to new highs in trading in New York.

The price of crude oil came close to 134-dollars (133.82) on Wednesday.

Oil prices have been buoyed by fears about production shortages around the world. And there are indications those shortages could becomes more severe.

A U.S. newspaper (The Wall Street Journal) reports the Paris-based International Energy Agency will predict oil companies may struggle to produce 100-million barrels a day by 2030. The agency had previously predicted oil production would reach 116-million barrels by that time.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