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유엔 특별대책위원회, 세계식량위기 해결책 찾기에 나선다 (E)


유엔의 고위 관계관은 세계식량위기에 대처하기 위해 신설된 유엔 특별실무반이 조만간에 포괄적이고 통합된 행동방안을 만들어내길 바란다고 말했습니다. 이 관계자는 또 세계은행과 세계식량 계획, 그리고 세계무역기구 같은 국제기구들이 식품안전과 농업생산, 기후변화, 생물 연료, 그리고 무역 같은 현안들을 다루기 위해 협력할 것이라고 밝혔습니다.

식량을 사지못해 굶주리는 사람들이 세계적으로 약 일억명에 달하고 있습니다.

하지만 유엔 특별 실무반의 조정관 존 홀름스씨는 해결책이 마련되고 새로운 기회가 창출될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현재 세계적으로 식량수요가 공급을 초과하고 있기 때문에 이 문제는 반드시 해결되어야 한다고 홀름즈씨는 말하고 특히 개발도상국가들이 오랫동안 농업에 대한 투자를 게을리 했다는 인식이 팽배해 있다고 지적했습니다.

홀름스씨는 “개발도상국에서 농업분야의 수익성과 생산량을 늘릴 수 있다면 빈곤 문제를 해결하는데 큰 진전이 있을 것이라” 고 밝혔습니다. 또한 지구상의 대부분의 사람들이 농업이 기본적 생업인 농촌지역에 거주하고 있다는 사실을 명심한다면 현 당면문제를 해결할수 있는 새로운 기회가 발견될것이라고 말했습니다.

홀름스 조정관은 무역구조를 왜곡하고 식품가격의 인상을 초래하는 농업보조금 같은 많은 쟁점들을 유엔 실무반이 검토할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또한 그는 최근 곡물가격 상승의 주요 원인중의 하나로 지목된 생물 연료나 유전자 변형 농작물의 개발 같은 문제도 다루어질 것이라고 밝혔습니다.

홀름스씨는 유엔 특별 실무반이 식량문제에 대한 대책을 하루아침에 만들어 낼 수는 없지만, 세계 지도자들이 로마에서 열리는 식량회의에 참석할 오는 6월초 쯤이면 모종의 실행방안이 제시될수 있을 것이라고 밝혔습니다.

홀름스 조정관은 “식량회의가 열리는 다음달 6월까지 총 4주 동안 이같은 실행방안을 마련한다는 것은 매우 야심찬 목표” 라고 말했습니다. 홀름스 조정관은 또 “ 개발도상국 농민들이 올해의 수확량을 늘리도록 유도하기 위해 필요한 농작물 수입은 계속되도록 할 것이” 라고 밝히고 모든 사람이 열성적으로 임할수 있는 일괄대책안 마련에 집중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홀름스 조정관은 치솟고 있는 식량가격은, 하루에 1달라로 생계를 연명하는 수천만명의 사람에게 ‘생과 사’의 문제가 되었다고 말했습니다. 또한 이것은 그들의 고통을 늘리고 영양실조를 더 악화시키고 있다고 말했습니다.

****

A senior U.N. official says a new task force set up to tackle the global food crisis hopes to have a comprehensive, integrated action plan produced in short order. The official says key agencies such as the World Bank, World Food Program, and World Trade Organization will work to resolve problems such as food insecurity, agricultural production, climate change, bio-fuels and trade. Lisa Schlein reports for VOA from Geneva.

About 100 million people in the world are going hungry because they cannot afford food.

But U.N. task force coordinator John Holmes says solutions can be found and new opportunities can be created.

He says world demand for food exceeds supply and this has to be corrected. He says there is recognition that investment in agriculture in developing countries has been neglected for a very long time.

"I think most of the studies show that if you can increase the profitability of agriculture and yields of agriculture in developing countries, this is an excellent way of tackling poverty so the development gains from this could be very considerable," Holmes said. "Let us face this, most people in the world live in rural communities where agriculture is absolutely fundamental. So, I think there is a very good opportunity there to correct that in a sustainable way."

Holmes says the task force will look at many issues, including agricultural subsidies, which he says distort trade and cause food prices to rise. He says the question of bio-fuels and how they play into the crisis will be addressed, as well as the need to explore new technologies in food production, such as genetically modified crops.

He says it will not be possible to come up with a comprehensive action plan for tackling the global food crisis overnight. But he says it is possible to have something on the table for early June, when world leaders hold a food summit in Rome.

"I think it is a pretty ambitious target to produce such a plan in the next four weeks by the time of that June meeting," he said. "I repeat that does not mean nothing is happening in the meantime. All the emergency responses we are talking about in the usual way will be happening and action will be taken, I think, also to try and make sure that the agricultural imports needed for particularly farmers in the developing world to stimulate their production for this year's harvest will be taken. What we are trying to do is draw it all together into a package which makes sense and which everybody can rally around."

Holmes says soaring food prices can become a matter of life and death and increased suffering and malnutrition for the tens of millions of people who live on $1 a day.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