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이웃 나라들 ‘이라크 정치적 진전 노력 지지’ (E)


이라크 이웃국가들을 비롯한 여러나라들은 이라크의 시아파가 주도하는 현 정부가 전국적인 폭력사태에 맞서 정치 상황을 진전시키고, 대화를 강화하는 등의 노력을 기울인 데 대해 22일 지지입장을 밝혔습니다.

중동 지역 지도자들과 각 국 외교관들은 쿠웨이트에서 회동을 갖고 발표한 최종 성명에서 이라크의 국가적 화합과 영토의 정통성, 정치적 미래를 자유롭게 결정할 권리 등에 대한 지지를 재확인했습니다.

각 국 지도자들은 누리 알 말리키 이라크 총리가 시아파 급진 성직자 무크타다 알 사드르 측 무장 단체들을 강경 진압한 데 대해 호응하며, 다음번 이라크 인접국 회의를 바그다드에서 개최하자는 데 합의했습니다.

*****

Iraq's neighbors and other nations say they support efforts by Baghdad's Shi'ite-led government to broaden the political process and reinforce dialogue, while confronting violence nationwide.

In a final communique after meeting in Kuwait today (Tuesday), top regional leaders and world diplomats reaffirmed support for Iraq's national unity, territorial integrity and right to freely determine its political future.

They applauded Iraqi Prime Minister Nouri al-Maliki's crackdown against militias loyal to radical Shi'ite cleric Muqtada al-Sadr, and they agreed to hold the next "Iraqi neighbors conference" in Baghdad.

At the opening of the one-day conference, Mr. Maliki pressed Arab states to revive ties with Baghdad and to open embassies in the Iraqi capital. No Sunni Arab state has a full-time ambassador in Iraq.

French Foreign Minister Bernard Kouchner emphasized that European countries also need to establish normal relations with Baghdad.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