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미국  ‘파라과이 루고 신임 대통령과 협력할 것’ (E)


미국 정부는 21일 파라과이의 신임 페르난도 루고 신임 대통령 정부와 협력해나갈 뜻을 밝혔습니다.

미국 국무부 톰 케이시 대변인은 이 날 파라과이의 선거는 민주화의 측면에서 한 단계 앞으로 진일보한 것이라고 밝혔습니다. 파라과이는 지난 1989년 35년간의 군부 독재에서 벗어난 바 있습니다.

루고 신임대통령은 20일 치러진 대선에서 41%를 득표해 집권당의 블랑카 오브라르 후보를 물리치고 당선됐습니다.

루고 신임대통령의 당선으로 콜로라도 정당의 61년간의 집권이 종식됐습니다.

*****

The United States has expressed a willingness to work with Paraguay's newly-elected president, Fernando Lugo.

In Washington, State Department spokesman Tom Casey today (Monday) said the elections were a step forward for Paraguay in terms of democracy. The country emerged from a 35-year military dictatorship in 1989.

On Sunday, Lugo defeated ruling party rival Blanca Ovelar with 41 percent of the vote. His win ended 61 years of rule by the Colorado Party.

Ovelar had hoped to become the South American nation's first woman president. A former army chief, Lino Oviedo, came in third.

Lugo is a former Roman Catholic bishop who heads the center-left Patriotic Alliance for Change -- a coalition that includes the main opposition party, trade unions, farm groups and Indians.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