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인도에서 올림픽 성화 봉송 항의 시위 (E)


17일 인도에서 티베트 지지자들의 반중국 항의 시위가 이어지는 가운데, 인도의 수도 뉴델리에서 2008 중국 베이징 올림픽 성화가 봉송이 끝났습니다.

인도 당국은 폭력 사태에 대비해 2.3 킬로미터의 성화 봉송 구간에 1만 5천명의 보안 요원들을 배치했습니다.

인도 당국은 또 올림픽 성화 봉송 구간을 단축하고 일반인들의 접근도 제한했습니다.

이런 가운데 수천명의 티베트인들이 뉴델리 시내에서 반중국 가두 행진을 벌였습니다.

한편 인도 경찰은 뭄바이에서 중국 영사관에 진입하려는 시위자 25명을 체포했습니다. 인도는 티베트의 정신적 지도자 달라이 라마를 비롯해 10만 명 이상의 티베트 망명객들이 거주하고 있습니다.

*****

The Indian leg of the Olympic torch relay has ended after a run today (Thursday) through the capital, New Delhi, as anti-Chinese protests take place in parts of the country.

Some 15-thousand security personnel were mobilized to guard against violence during the two-point-three-kilometer torch relay, which featured athletes and other celebrities.

Indian authorities shortened the original torch relay route in New Delhi and limited public access. A Chinese security team also surrounded the torch.

Earlier, thousands of Tibetans marched through New Delhi in what they called a parallel relay to highlight events in their homeland.

Police in India's financial capital, Mumbai, today arrested at least 25 people trying to storm the Chinese consulate.

India is home to more than 100-thousand Tibetan exiles, including Tibet's spiritual leader, the Dalai Lama.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