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버마 야당, 아웅산 수치 여사 투표권 요구 (E)


버마의 야당, 민주주의 전국연맹은 민주화 운동 지도자 아웅산 수치 여사가 다음달 헌법개정안 국민투표에 참여하도록 허락해 줄것을 버마정부에게 요구하고 나섰습니다.

민주주의 전국연맹은 현재 아웅산 수치 여사가 가택 연금을 당하고 있지만, 법원 명령이나 판결에 따른 것이 아닌 만큼 수치 여사의 투표권이 보장돼야 한다고 밝혔습니다.

민주주의 전국연맹은 다음달 10일 치러지는 헌법개정안 국민투표에서 국민이 반대표를 던질 것을 호소하고 있습니다. 헌법개정안은 군부에 상당한 권력을 부여하고 수치여사의 공직 선거 출마를 금지하고 있습니다.

*****

Burma's opposition National League for Democracy is calling for its leader Aung San Suu Kyi's to be allowed to participate in next month's referendum on the country's new draft constitution.

A spokesman for the party says that while Aung San Suu Kyi is under house arrest, her detention was not made through a court order or sentence and she should be allowed to vote.

Aung San Suu Kyi has spent 12 of the past 18 years in detention. Her party, the NLD, won elections in 1990, but Burma's military leaders never let them take office.

The NLD is urging Burmese to vote "no" in the May 10th referendum for the draft constitution. The charter gives considerable power to the military and bars Aung San Suu Kyi from running for office.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