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중국 신장서 반정부 시위 (E)


중국 서부의 신장지역에서 지난달말 반정부 시위가 있었다고 중국 당국이 확인했습니다.

보도에 따르면, 신장 자치구의 남부 호탄 시에서 이틀동안 시위대들이 위구르인들에 대한 고문 중단과 정치범 전원 석방을 요구했습니다. 이번 시위는 위구르인 자선사업가가 경찰에 체포된 뒤 사망한 사건을 계기로 촉발된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중국 당국은 그러나 이번 시위가 신장 자치구에 회교도 국가를 세우려는 분리주의자들이 주동한 것이라고 비난했습니다. 중국 당국은 지난달에도 신장에서 회교도 여성 한 명이 민간항공기를 납치하려는 시도가 있었다며, 신장 자치구에 회교도 테러분자들이 준동하고 있다고 주장했습니다.

*****

Authorities in China's Muslim-dominated western region of Xinjiang have confirmed protests took place there late last month.

Media reports initially said the protests occurred over two days in Khotan prefecture. Muslim Uighurs were demanding authorities scrap a possible ban on wearing traditional head scarves. They also called for an end to the torture of ethnic Uighurs and the release of all political prisoners.

But authorities blame the demonstrations on "splittist" elements who are trying to establish a separate Islamic nation in Xinjiang.

Beijing says Islamic terrorists are operating in the region, citing last month's attempted hijacking of a Chinese passenger plane from Xinjiang by a Muslim woman.

Media reports also say the protests began after the death in police custody of a wealthy Uighur jade trader and philanthropist.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