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중국, 인권 상황 악화 부인 (E)


중국은 중국의 인권기록이 올림픽을 앞두고 악화되고 있다는 국제인권단체의 비난을 일축했습니다.

국제 암네스티는 2일, 올림픽 대회가 지금까지는 중국의 개혁을 위한 촉매로 작용하지 못하고 있다고 지적했습니다. 국제 암네스티는 중국 당국이 최근 심각한 인권 침해를 자행하고 있다고 비난했습니다.

중국 관영 신화통신은 2일 암네스티의 보고서를 '중상 모략'이라고 일축하는 기사를 실었습니다. 신화통신은 암네스티의 보고서는 왜곡된 내용을 담고 있으며, 중국의 인권 관련 성과를 무시하고 있다는 한 중국정부 인권기관의 말을 인용했습니다.

국제 암네스티는 이번 보고서에서 티베트와다른 중국 지역에서 벌어진 티베트 인들의 시위에 대한 중국의 탄압을 강조했습니다.

한편 미국의 헨리 폴슨 재무장관은 중국 당국자들에게 최근의 티베트 폭력사태에 대해 우려를 표시했다고 말했습니다.

중국을 방문중인 폴슨 장관은 2일 베이징에서, 소요 사태를 대화를 통해 평화롭게 해결하는 방법을 모색하도록 중국 당국자들에게 호소했다고 말했습니다. 폴슨 장관은 후진타오 중국 국가주석과 양제츠 외교부장을 만나고 난 후 그같이 말했습니다.

양제츠 부장은 폴슨 장관에게 미국은 티베트 수도 라싸에서 최근 발생한 소요 사태에 대한 중국정부의 입장을 이해해야 한다고 말했다고, 중국 관영 언론은 보도했습니다.

*****

China has rejected accusations by an international rights group that its human rights record has worsened in the run-up to the Olympics.

Amnesty International said Tuesday that the Olympic Games have so far failed to act as a catalyst for reform in China. The group accused Beijing of committing serious rights violations in recent weeks.

China's official Xinhua news agency today (Wednesday) carried an article dismissing the Amnesty report as "slander." The agency quotes a Chinese government rights body (The China Society for Human Rights Studies) as saying the report contains distortions and ignores China's human rights achievements.

The Amnesty report highlights China's recent crackdown on Tibetan protesters in Tibet and other parts of China. Amnesty says hundreds of detainees could face torture and other ill-treatment.

Amnesty also accuses China of silencing and imprisoning rights activists in and around Beijing in what the group calls a pre-Olympics "clean-up" of dissenters.

U.S. Treasury Secretary Henry Paulson says he has expressed concern to Chinese officials about recent violence in Tibet.

Paulson said today (Wednesday) in Beijing that he appealed to the Chinese officials to seek a peaceful resolution of the unrest through dialogue. Paulson spoke after talks with Chinese President Hu Jintao and Foreign Minister Yang Jiechi.

Chinese state media say Yang told the U.S. official that Washington should understand Beijing's position on the recent riots in Tibet's regional capital, Lhasa.

Foreign Minister Yang also is quoted as saying the United States should see what he says is the "true nature" of the Dalai Lama. Beijing accuses the exiled Tibetan spiritual leader of instigating the violence in China, a charge he denies.

Paulson is the most senior U.S. official to visit China since it began cracking down on protests in Tibet and other regions last month.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