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네팔 경찰, 티베트 지지 시위 강제 해산 (E)


네팔 경찰이 어제 네팔의 수도 카트만두에서 티베트 지지자1백 명 이상을 체포했습니다.

네팔 경찰은 이틀 연속 중국 대사관 앞에서 집회를 열려는 이들 티베트 시위대를 곤봉을 휘두르며 강제 해산 시켰습니다.

목격자들은 티베트 승려들과 난민들이 시위대에 있었다고 전했습니다.

티베트 망명객들은 지난 10일 티베트의 수도 라싸에서 시위가 일어난 후 거의 매일 네팔에서 반중국 항의 시위를 벌이고 있습니다. 네팔 경찰은 티베트인 시위대를 강제 해산시키고 지금까지 수백명의 시위자들을 체포했습니다.

Police in Nepal have detained more than 100 people at a pro-Tibet rally in the capital, Kathmandu.

Police officers dispersed the protesters as they tried to gather in front of the Chinese Embassy today (Monday) for the second straight day.

On Sunday, baton-wielding police detained more than 100 protesters who tried to demonstrate in front of the embassy. Witnesses said Tibetan monks and refugees were among the demonstrators.

Tibetan exiles have held demonstrations in Nepal against China nearly every day since March 10th, when protests began in Lhasa. Nepalese riot police have broken up the rallies with baton charges, and arrested hundreds of demonstrators.

Nepal officially supports Beijing's "One China" policy, which declares that Tibet and Taiwan are permanent parts of China.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