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팔레스타인 하마스와 파타, 양자회담 합의 (E)


팔레스타인의 양대 정파인 파타와 하마스가 지난해 6월 공동정부가 붕괴된 이후 처음으로 양자회담을 갖기로 합의했습니다.

파타와 하마스의 협상대표들은 어제 예멘에서 만나 이같은 내용의 공동성명에 서명했습니다. 양측은 공동성명에서 총선을 다시 실시해 새 공동정부를 구성하자는 예멘측 제안을 받아들였습니다.

지난 6월 하마스가 마흐무드 압바스 팔레스타인 자치정부 수반이 이끄는 파타로부터 가자지구를 빼앗은 후 양측은 양자 회담을 중단했습니다.

Rival Palestinian factions Fatah and Hamas have agreed to hold direct talks for the first time since the collapse of their unity government last June.

Fatah and Hamas representatives signed a declaration Sunday in the Yemeni capital, Sanaa, agreeing to the talks.

Before Sunday's meeting, the two sides had not met face-to-face since Hamas seized control of Gaza last June from Fatah forces loyal to Palestinian President Mahmoud Abbas.

In a joint statement, Fatah and Hamas said they accept a Yemeni proposal calling for the creation of another Palestinian unity government as well as new elections.

Fatah and Hamas officials later disagreed about what the declaration means. Mr. Abbas' office said talks should focus on implementing Yemeni proposals, while Hamas said it agreed only to a dialogue, without preconditions.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