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스리랑카 정부군-반군 전투…반군 50여명 사상 (E)


스리랑카 국방부는 22일 북부지역에서 정부군과 타밀 호랑이 반군간의 치열한 전투중 반군요원 50여명이 사망하거나 다쳤다고 말했습니다.

국방부는 정부군 병사들이 마나르 지역에서 이날 이른 새벽 8개의 반군 참호를 습격해 적어도 22명의 반군이 사망하고 26명이 부상했다고 밝혔습니다.

국방부는 또 성명을 통해 마나르에서 이날 별도로 발생한 정부군과 반군 사이의 충돌로 병사 4명이 숨졌다고 전했습니다. 이와는 별도로, 스리랑카 군당국은 이날 해군의 쾌속 공격함 한 척이 폭파돼 승무원 10명이 실종됐다고 말했습니다.

군 당국은 스리랑카 동북부 인근 해상에서 쾌속 공격함이 기뢰로 폭파됐다고 밝히고 승무원 여섯 명이 구조됐다고 덧붙였습니다. (끝)

Sri Lanka's Defense Ministry says about 50 rebel Tamil Tigers were killed or wounded in heavy fighting with government troops today (Saturday) in the north.

The ministry says soldiers raided eight rebel bunkers in a pre-dawn assault in Mannar. It says at least 22 rebels were killed and another 26 were wounded.

The ministry statement adds that four soldiers were killed in other clashes today in Mannar.

Also today, Sri Lankan military officials say 10 sailors are missing after a navy vessel was destroyed off the island nation's northeastern coast.

The military says the fast attack boat was destroyed when it hit a sea mine laid by Tamil Tiger rebels. Six crewmen were rescued.

A pro-Tamil Tiger Web site (www.tamilnet.com) says the boat did not hit a mine, but was destroyed in a suicide attack carried out by three ("Black Sea Tiger") militants.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