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미 정보당국 ‘북한, 대포동 2호 계속 개발’


북한이 대포동 2호 장거리 미사일과 중거리 미사일을 계속 개발하고 있다고, 미국 정보 당국자가 미 의회 상원 군사위원회 청문회에서 밝혔습니다. 미국 정부 당국은 또 북한이 우라늄 농축과 핵 확산 활동에 여전히 관여하고 있으며, 6기의 핵무기를 보유한 것으로 판단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서지현 기자가 전해드립니다.

미국 정부의 정보 담당 당국자들은 북한이 여전히 장거리와 중거리 미사일을 계속 개발하고 있으며, 우라늄 농축과 핵 확산 활동에 관여하고 있는 것으로 본다고 27일 밝혔습니다.

미국 국방부 산하 국방정보국 DIA의 마이클 메이플스 국장은 이 날 미 의회 상원 군사위원회 청문회에서, 북한은 대포동 2호 장거리 미사일과 중거리 탄도미사일을 개조한 신형 중거리 미사일을 계속 개발하고 있다고 밝혔습니다.

북한은 지난 2006년 7월, 대포동 2호 장거리 미사일을 시험발사한 바 있습니다. 또 북한은 중거리 탄도미사일을 이란에 수출해 온 것으로 알려져 있습니다.

메이플스 국장은 북한은 훈련과 장비는 부족하지만 대규모 지상병력과 막강한 화력의 대포, 이동식 탄도미사일을 보유하고 있다고 밝혔습니다.

메이플스 국장은 또 북한은 영변 핵 시설에서 추출한 플루토늄으로 만든 핵무기 여러 기를 갖고 있을지도 모른다며, 그러나 북한이 어떤 조건에서 핵무기 프로그램을 완전히 포기할지는 모르겠다고 말했습니다.

마이클 매코넬 국가정보국 국장도 이 날 청문회에 출석해 북한은 계속해서 우라늄 농축과 핵 확산 활동을 부인하고 있지만, 자신들은 북한이 두 활동에 여전히 개입돼 있다고 믿고 있다고 밝혔습니다.

매코넬 국장은 북한이 지난 해 연말 핵 신고 시한을 넘긴 것을 언급하며, 김정일 북한 국방위원장이 6자회담에서 합의한 완전한 비핵화 약속을 이행할지 불확실하다고 말했습니다.

매코넬 국장은 또 2002년에는 북한의 고농축 우라늄 HEU 프로그램 보유에 대해 높은 신뢰를 갖고 있었으나, 지금은 여러 증거에 따라 북한의 HEU 프로그램 보유의 신뢰도 수준을 중급으로 낮췄다고 밝혔습니다.

매코넬 국장은 북한이 보유한 핵무기 수와 관련해서는 최대 12기일 수 있지만, 6기로 추정하는 것이 더 근접하다고 밝혔습니다.

미국의 소리, 서지현입니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