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뉴욕 필 26일 평양 공연 북한에 생중계


북한은 오는 26일 평양의 동평양 극장에서 열리는 뉴욕 필하모닉 교향악단의 공연을 북한 전역에 생중계하기로 동의했다고 미국의 `뉴욕타임스' 신문이 19일 보도했습니다.

뉴욕 필의 자린 메타 이사장은 뉴욕에 있는 북한대표부가 이같은 내용을 확인하는 전자우편을 보내왔다고 뉴욕타임스 신문에 밝혔습니다.

자린 메타 이사장은 “우리는 처음부터 북한 측에 뉴욕 필의 공연이 북한에 생중계 돼야 한다고 주장해왔다”며 “북한이 우리의 요청을 받아들여 기쁘다”고 말했습니다.

뉴욕 필의 자린 메타 이사장은 북한 당국의 이번 결정으로 북한주민들 상당수가 텔레비전을 통해 미국의 음악과 문화를 접할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이와 관련해 뉴욕의 민간단체인 ‘코리아 소사이어티’의 에반스 리비어 회장은 북한이 미국 교향악단의 공연실황을 생중계하는 것은 전례가 없는 일이라며 이번 결정을 환영했습니다.

이에 앞서 미국 내 일부 비판가들은 지난해 10월 뉴욕 필이 북한 공연을 준비할 때부터 ‘이 공연은 북한 내 극소수 당 간부만 볼 수 있어 결과적으로 김정일 정권 홍보만 도와줄 뿐’이라며 비판해왔습니다.

뉴욕 필은 동평양 극장에서 미국과 북한의 국가와 거쉬인의 '파리의 미국인', 드보르자크의 '신세계', 그리고 바그너 오페라 로엔그린 3막 서곡 등을 공연할 예정입니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