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파키스탄서 자살폭탄공격…9명 사망 (E)


파키스탄 서북부지역에서 시아파 회교사원에 대한 자살폭탄공격으로 최소 9명이 숨지고 20여명이 다쳤습니다

관계자들은 이 폭발이 17일, 북서변경주 주도인 페샤와르에 있는 이맘바르가 회교사원에서 일어났다고 밝혔습니다.

목격자들은, 총기를 휴대한 한 10 대 소년이 사람들로 붐비는 사원 안으로 들어가 총기를 난사한 후 자폭했다고 전했습니다. 이 폭발은 시아파 회교도들이 예언자 모하메드 손자의 순교를 애도하는 아슈라 축제를 준비하는 가운데 발생했습니다.

한편, 파키스탄 군 당국은 이번 주 초 회교 무장세력들이 아프간 국경 부근에서 점령했던 한 요새를 포기했다고 밝혔습니다.

수백명의 무장세력들은 지난 15일 로케트포로 이 요새를 공격해 점령했었습니다.

*****

At least nine people have been killed and more than 20 others wounded in a suicide bombing at a Shiite mosque in northwestern Pakistan.

Police officials say a suicide attacker detonated a bomb today (Thursday) in the Imambargah mosque in Peshawar, the capital of the North West Frontier Province. Witnesses say a teenage boy with a gun entered the crowded Shiite prayer hall, opened fire, and then blew himself up.

Interior ministry spokesman Javed Cheema says the mosque was crowded with worshippers during the attack.

Pakistan's minority Shiite Muslims are preparing to observe Ashura, a festival mourning the death of the Prophet Mohammed's grandson. The period is often marked by sectarian violence involving rival Sunni Muslims.

The Pakistani government has tightened security during the Islamic month of Muharram, which began earlier this month.

Separately, Pakistani military officials say Islamic militants have abandoned a fort they captured along the Afghan border in South Waziristan earlier this week.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