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안녕하세요, 서울입니다] 한반도서 가장 먼저 해 뜨는 곳 ‘독도’ 주민 김성도씨 이야기


청취자 여러분 안녕하십니까? 새해 복 많이 받으십시오. 2008년 무자년은 바지런한 쥐띠해입니다. 부지런한 손과 발은 집안 살림을 일구는 큰 힘이 되기도 하는데요. 청취자 여러분의 가정에도 무자년의 기운이 가득해 어려운 나라살림은 어찌하지 못하더라도 마음만큼은 넉넉한 부자되시길 기원합니다. '안녕하세요, 서울입니다' 오늘은 한국의 가장 동쪽에서 제일 먼저 해의 기운을 맞이하는 사람들의 이야기입니다.

오디오 듣기를 클릭하세요

관련뉴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