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인도-중국 합동군사훈련 종료 (E)


세계 최대 규모의 군대를 보유한 인도와 중국이 5일 간의 사상 첫 합동군사훈련을 모두 마쳤습니다.

양국 군인들은 25일 테러분자들이 인도와 중국 국경에 설치한 테러 훈련장을 표적으로 하는 가상 훈련에 참가했습니다.

손을 맞잡는다는 뜻의 '휴수 2007'로 명명된 이번 합동군사훈련은 중국 남부 윈난성에서 각각 1백명 씩의 두 나라 군인들이 참가한 가운데 실시됐습니다.

인도 당국자들은 내년에는 인도에서 합동군사훈련을 실시하자고 자원했습니다.

두 나라 정부는 모두 국내의 분리주의 운동을 분쇄하기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

*****

India and China have wrapped up five days of joint military exercises, the first such drill involving the the world's two largest armies.

Troops from both countries participated in a mock scenario today (Tuesday) during which they targeted a training camp set up by terrorists along the Indo-China border.

The exercise wrapped up the joint training mission named "Hand-in-Hand, 2007," during which 100 troops from India and China gathered in southern China's Yunnan province.

Indian officials have volunteered to host another joint military exercise next year.

Both governments are trying to counter domestic separatist movements.

In China, the government has waged a campaign against Uighur Muslims seeking independence in the oil-rich northwestern region of Xinjian. India has long battled Islamic militants in Kashmir and communist insurgents in poor, rural communities.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