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영국군, 안보 관할권 이라크에 완전 이양 (E)


이라크 주둔 영국군은 이라크 남부 원유수출 항구도시를 포함한 바스라주의 안보관할권을 이라크군에 이양함으로써 영국군 병력의 이라크 철수를 위한 중대조치를 단행했습니다.

바스라 주둔 영국군 사령관 그래함 빈스 소장과 바스라주 모하메드 모스바흐 알-와엘리 주지사는 16일, 안보관할권 이양에 관한 공식문서에 서명했습니다.

이로써 영국군은 이라크 4개주의 안보 관할권을 모두 이라크군에 이양했습니다.

이라크 주둔 영국군 병력은 현재 4천5백명에서 2008년 중반까지 절반으로 감축될 예정입니다.

*****

Britain has transferred security responsibilities for Iraq's southern province of Basra to Iraqi forces, marking a major step in the withdrawal of British forces from Iraq.

The commander of British forces in Basra, Major General Graham Binns, and Basra Governor Mohammed Mosbah al-Waeli signed documents at a transfer ceremony today (Sunday) to formally give Iraq control of the province.

Basra is the last of four provinces to be transferred by the British military to Iraqi control. It is also the ninth of Iraq's 18 provinces to be handed back to Iraqi forces by coalition troops -- four-and-a-half years after a U.S.-led invasion toppled Saddam Hussein.

A week ago, British Prime Minister Gordon Brown visited southern Iraq and confirmed that Basra province would soon be turned over to Iraqi control.

Britain plans to reduce its current force of 45-hundred troops in Iraq by half by mid-2008.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