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중- 미 전략 경제대화 폐막 (E)


미국과 중국은 13일 이틀 간의 제3차 중미 전략경제대화 일정을 마무리 하며, 무역불균형 해소 방안을 비롯해 양국간 협력을 강화하는 논의에 집중했습니다.

헨리 폴손 미국 재무부 장관은 중국 베이징에서 열린 제3차 중미전략경제대화 일정을 마치고 발표한 성명에서 중국과 미국은 경제적 국수주의와 보호주의에 대항할 필요가 있음을 확인했다고 말했습니다.

중국 측 수석 대표였던 우이 부총리는 이번 회담에 대해 완전히 성공했다며, 식품 안전과 환경 보호, 세계화 같은 주제에 있어 진전이 있었다고 평가했습니다.

차기 제4차 중미전략대화는 내년 6월 개최될 계획입니다.

The United States and China are focusing on their ability to cooperate as they wrap up two days of tough economic talks that included clashes over Beijing's massive trade surplus.

In a statement released today (Thursday) at the end of the latest China-U.S. Strategic Economic Dialogue outside Beijing, U.S. Treasury Secretary Henry Paulson said both sides recognize the need to fight economic nationalism and protectionism.

China's top trade negotiator (Vice Premier) Wu Yi called the meetings a "complete success" and noted progress had been made on issues such as food safety, environmental protection and globalization.

The two sides will hold their next round of high-level economic talks in June.

Their comments came hours after the U.S. government released figures showing the U.S. trade deficit with China jumped nine-point-one percent in October to nearly 26 billion dollars, a record single month jump.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