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이스라엘-팔레스타인 평화회담 성과 없이 끝나 (E)


지난 11월 중동평화회의 후 12일, 열린 이스라엘과 팔레스타인간의 첫 양자회담이 설전 끝에 아무 성과 없이 끝났습니다.

팔레스타인 협상대표인 사에브 에레카트는 이스라엘이 정착촌을 계속 건설하던가, 아니면 팔레스타인과 평화회담을 타결하던가 양단간에 결단을 내려야 할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관계자들은 차기 회담이 약 2주 후에 열릴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이날 예루살렘에서 열린 양자회담은 지난 11월 미국 메릴랜드 주 애너폴리스에서 열린 중동평화회의의 탄력을 더해 줄 것으로 기대돼 왔습니다.

이스라엘과 팔레스타인 지도자들은 금년말까지 2국가 평화협정을 타결한다는 목표로 잡고 협상하기로 다짐했었습니다.


The first formal Israeli-Palestinian negotiations since last month's U.S.-sponsored peace conference have ended in acrimony, with the Palestinians demanding a halt to settlement building and Israel complaining about rocket fire from the Gaza Strip.

Palestinian negotiator Saeb Erekat says Israel has to choose between building settlements or reaching peace with the Palestinians.

Officials say they expect to meet again in about two weeks.

Today's meeting in Jerusalem had been meant to build on the momentum of last month's peace conference in Annapolis, Maryland. Israeli and Palestinian leaders there pledged to negotiate with the goal of reaching a two-state peace agreement by the end of next year.

But continued Palestinian rocket attacks from Gaza and Israel's decision to build 300 homes in an East Jerusalem neighborhood (Har Homa) soured the atmosphere.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