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중국 군함 사상 처음 일본 방문 (E)


중국 군함이 중국 건국 이후 사상 처음으로 일본을 방문하기 위해 출발했습니다. 이는 세계2차대전의 적대국이자 아시아의 경쟁국인 중국과 일본 두 나라 사이의 긴장이 최근들어 완화되고 있다는 또 한 가지 징후로 풀이되고 있습니다.

중국 미사일 구축함인 선전호는 나흘 간의 일본 방문을 위해 21일 중국 남부 잔장 항을 출발했고, 다음 주에 일본에 도착할 것으로 예상되고 있습니다.

중국 관영 신화통신은 구축함 선전호가 오는 28일부터 12월 1일까지 일본을 방문할 것이라고 보도했습니다.

A Chinese naval ship has set out on a groundbreaking voyage to Japan, the latest sign of easing tensions between the two Asian rivals and World War Two foes.

The missile destroyer "Shenzhen" left China's southern port of Zhanjiang today (Wednesday) and is scheduled to arrive in Japan next week for the four day visit. The trip is a first in the history of the naval forces of the People's Liberation Army.

China's official Xinhua news agency said the destroyer, which is named after the booming southern city of Shenzhen, will visit Japan from November 28th to December first. The report did not say where the vessel would dock.

Military relations between the two countries are a sensitive issue given Japan's brutal invasion and occupation of much of China in the 1930s and 1940s.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