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캄보디아 전범 재판소, 전 크메르루즈 지도자 키우 삼판 체포 (E)


UN이 후원하는 캄보디아의 특별 전범 재판소는 1970년대 주민대학살을 주도한 크메르루즈 정권의 지도자 키우 삼판을 체포했습니다.

캄보디아 경찰은 심장병으로 추정되는 병을 앓고 있는 76세의 키우 삼판을 19일 푸놈펜 소재 병원에서 연행했습니다.

키우 삼판은 전범재판소가 구금한 5번째 크메르루즈 관리로, 그에 대한 재판은 내년에 시작될 예정입니다.

크메르루즈 정권은 거의 2백만명에 이르는 주민들을 학살한 혐의를 받고 있습니다. 이들 대분분은 처형됐거나, 굶주림 혹은 강제 노역, 그리고 질병 등으로 사망했습니다.

키우 삼판은 크메르루즈 경찰이 대량학살을 자행하지 않았으며, 식량 부족 방지를 위해 농장에서 강제 노역이 이뤄진 것이라고 주장하고 있습니다. (끝)

Cambodia's U.N.-backed genocide tribunal has arrested former Khmer Rouge leader Khieu Samphan for his role in the country's mass killings during the 1970's.

The ailing 76-year-old former head of state was escorted from Phnom Penh hospital today (Monday) by Cambodian police. He was being treated there after suffering a stroke last week.

Khieu Samphan is the fifth Khmer Rouge official detained by the long-delayed tribunal. Trials are expected to begin next year. The court has yet to say what charges he will face in connection with the Khmer Rouge's brutal rule from 1975 to 1979.

The Khmer Rouge is blamed for the deaths of nearly two million people, most of whom were executed or died of starvation, overwork or disease.

Khieu Samphan has denied that the Khmer Rouge's policies were responsible for the mass killings and argues that coercion was used to make people work in the farms to prevent food shortages.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