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프랑스 외무장관, 레바논 방문 (E)


베르나르 쿠쉬네르 프랑스 외무장관은 대통령 선거를 둘러싼 위기 상황을 해결하기 위해 오늘 13일 레바논에서 레바논 정치인들을 만납니다.

쿠쉬네르 장관은 13일 오전 레바논의 영향력있는 마론파 기독교 추기경을 만났습니다. 레바논의 마론파 기독교 추기경들은 레바논의 정치적 교착상태가 국가 통합을 위협하고 있다고 경고해왔습니다.

쿠쉬네르 장관은 또 이번 하루 일정의 방문에서 푸아드 시니오라 레바논 총리와 나비흐 베리 국회의장 그리고 그밖의 여러 의원들을 만말 예정입니다.

레바논 의회는 신임 대통령 선거를 시니오라 총리의 임기가 끝나기 3일 전인 21일에 실시하기로 결정했습니다.

부시 대통령은 12일 시니오라 총리에게 외세의 간섭없는 자유롭고 공정한 선거을 실시할 것을 촉구했습니다.

French Foreign Minister Bernard Kouchner is meeting with political figures in Lebanon today (Tuesday) in an effort to help rival politicians resolve a crisis about the presidential election.

Kouchner held talks with the head of Lebanon's influential Christian Maronite Church (Patriarch Nasrallah Sfeir) early today. Lebanon's Maronite bishops have warned that the nation's political deadlock is threatening national unity.

The foreign minister is also expected to meet with Lebanese Prime Minister Fuad Siniora, Parliament speaker Nabih Berri and other lawmakers during his one-day visit.

Lebanon's parliament has rescheduled a vote on a new president for November 21st, three days before the term of outgoing pro-Syrian President Emile Lahoud expires.

On Monday, President Bush called Prime Minister Siniora to urge Lebanon to hold free and fair elections on time, without foreign interference.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