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부토 전 총리, 고향 방문 (E)


베나지르 부토 전 파키스탄 총리가 귀국 첫날 자신에 대한 암살기도 폭력사태가 일어난지 9일 만에 카라치 인근 선조들의 고향을 방문해 주민들로부터 열광적인 환영을 받았습니다.

부토 전 총리는 27일, 가리 쿠다 바크시 마을에 있는 부친의 묘를 방문하는 길에 방탄차를 타고 거리를 지나면서 환영하는 주민들에게 손을 흔들어 답례를 보냈습니다.

한편, 카라치 경찰당국은 부토 전 총리 암살기도 사건의 용의자를 계속 추적하는 가운데 두 번째 암살가담 용의자의 사진을 배포하고 수사를 강화하고 있습니다.

*****

Former Pakistani Prime Minister Benazir Bhutto has visited her ancestral village - her first trip outside Karachi since an assassination attempt against her killed 139 people upon her return from years of exile nine days ago.

Thousands of supporters today (Saturday) waved and cheered as Ms. Bhutto arrived in an armored vehicle to pay respects at her father's tomb in a village (Garhi Khuda Baksh), near the town of Larkana in Sindh province.

Ms. Bhutto sprinkled rose petals on her father's grave and then sat by the tomb, reciting Koranic verses.

Ms. Bhutto made the trip from Karachi amid heavy security.

Meanwhile, the investigation into last week's attacks continues. On Friday, police in Karachi released a photograph of a second man suspected of involvement in the attempt on her life.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