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한국-EU FTA 4차협상 성과 없이 종료 (E)


한국과 유럽연합, EU의 자유무역협정, FTA 4차 협상이 19일 종료됐습니다.

EU 측은 한국 정부가 산업부문에 대해 방어적인 태도를 보이고 있다며 비판했습니다.

가르시아 베르세로 EU측 수석대표는 이 날 협상 종료 후 한국 정부가 상품관세개방안 협상에 있어 매우 수세적으로 접근하는 것 같다며 실망했다고 말했습니다.

이와 관련해 한국 측 협상단은 전체 협상의 실질적 진전을 위해 상품관세 양허안을 수정할 수 있음을 시사했습니다.

김한수 한국-EU FTA 한국측 수석대표는 이 날 4차 협상 브리핑에서 상품관세 양허안 협상의 경우 한국 측에서 실마리를 풀어줘야 하지 않을까 생각한다고 말했습니다.

한국과 EU는 FTA 5차 협상을 오는 11월19일부터 닷새간 벨기에 브뤼셀에서 열 예정입니다.


The European Union and South Korea have wrapped up a week of talks on a free trade deal, with the EU criticizing Seoul for its protective stance on its industrial sector.

Following talks today (Friday) in Seoul, chief EU negotiator Ignacio Garcia Bercero said he was disappointed that South Korea appears to be taking a very defensive approach to tariff negotiations on the industrial sector.

The EU wants more access to Korea's growing markets in automobiles, manufactured goods and business services.

The EU and South Korea are trying to reach a deal by the end of the year that would boost their annual trade, which already stands at 80 billion dollars a year. The EU is South Korea's second-largest two-way trading artner, after China.

The next round of talks will be held in Brussels beginning November 19th.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