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북한 최고인민회의 의장 시리아, 이탈리아 순방 (E)


북한의 최태복 최고인민회의 의장이 시리아와 이탈리아 방문차 평양을 출발했다고 13일, 조선중앙통신이 보도했습니다.

조선중앙통신은 최태복 의장 일행이 시리아와 이탈리아 방문에 나선 사실만 짤막하게 보도했을 뿐, 일정이나 방문목적은 소개하지 않았습니다.

지난 9월, 미국의 언론들은 북한이 비밀리에 시리아에 핵협력을 제공했으며, 두 나라가 핵시설 분야에서 협력하고 있다고 보도한 바 있습니다. 북한과 시리아는 이같은 주장을 부인했습니다.

북한은 지난 해 10월에 핵실험을 실시했지만, 그후 북한의 핵무기계획 종식을 위한 6자회담에 복귀하기로 동의했습니다.

North Korean media say a top official is planning to visit Syria, heightening suspicions that the two countries are cooperating on a secret nuclear program.

In a brief statement today (Saturday), the official (North) Korean Central News Agency said the speaker of North Korea's parliament, Choe Thae Bok, has left for a trip that will take him to Italy and Syria. The report gave no other details.

In September, U.S. media reports said Pyongyang has secretly offered nuclear cooperation to Syria, and that the two nations are working on some sort of nuclear facility. Both have denied the allegations.

North Korea conducted a nuclear weapons test last year, but has since been compliant in six-nation talks aimed at ending its nuclear weapons program.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