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일본 달 탐사 위성 ‘가구야’,달 궤도 진입 성공 (E)


일본 최초의 달 탐사 위성 ‘가구야’가 달 궤도를 선회하기 시작했습니다.

이번 위성 발사는 미국의 아폴로 우주선 발사 이래 최대의 달 탐사 프로젝트로 불리는 '셀레네'(SELENE)’의 첫 단계 사업입니다.

위성 ‘가구야’는 달의 궤도를 1년간 선회하면서 달 표면의 성분과 지질, 그리고 지표 하부 구조에 관한 정보를 수집하게 됩니다.

일본우주항공개발기구(JAXA)는 ‘가구야’가 수집한 정보는 과학자들이 궁극적으로 달에 태양력 발전소를 건설하는데 도움을 줄 것이라고 밝혔습니다.

일본은 지난 1990년 작은 위성을 발사해 달 주변을 잠시 비행하는 데 성공한 바 있습니다.

Japan's first lunar probe has begun to orbit the moon, in what Japanese space officials are calling the largest mission to investigate the moon since the U.S. Apollo program decades ago.

After three delays, and four years behind schedule, Japan's space agency launched the Kaguya lunar orbiter in mid-September.

Its mission is to orbit the moon for one year, collecting data on the moon's composition, geography and below-ground structure. The data will be used to study the origin and evolution of the moon.

Officials at Japan's space agency say data collected by Kaguya should help scientists' efforts to eventually set up a solar power station on the moon.

In 1990, Japan launched a small probe completing a brief fly-by the moon.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