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아프가니스탄, 자살폭탄테러 어린이 등 13명 사망 (E)


아프가니스탄 내무부는 2일 수도 카불 인근에서 경찰 버스에 대한 자살 차량 폭탄 테러가 발생해 어린이 최소 3명을 포함해 13명이 사망했다고 밝혔습니다.

내무부에 따르면 사망자 11명은 경찰관 8명과 어린이 3명 등 민간인 5명입니다. 이 날 일찍 카불의 서쪽 외곽에 위치한 좁은 도로에서 발생한 이번 테러로 최소 7명은 부상을 입었습니다.

대변인은 탈레반 무장세력이 공격을 자행했다고 말했다고 밝혔습니다. 탈레반 측은 지난달 29일 카불에서 최소 30명이 사망한 군대 버스에 대한 유사한 자살 차량 폭탄 테러 역시 자신들의 책임이라고 주장한 바 있습니다.


Afghan officials say a suicide bomber has blown up a police bus near Kabul, killing 13 people, including at least three children.

The interior ministry said eight policemen and five civilians were killed.

At least seven other people were wounded in the attack that happened on a narrow road in the city's western outskirts early today (Tuesday).

A spokesman for Taleban insurgents said the group carried out the attack.

The Taleban claimed responsibility for a similar suicide bomb attack on a crowded army bus in Kabul on Saturday that killed 30 people, most of them soldiers.

Also today (Tuesday), a soldier with the U-S-led coalition was shot and killed and three others wounded, while on a combat operation in the eastern province of Kunar.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