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파키스탄 전 총리 귀국즉시 다시 추방 (E)


파키스탄의 나와즈 샤리프 전 총리가 오늘(10일) 수도 이슬라마바드에 도착한 뒤 체포돼 불과 몇시간 만에 사우디아라비아로 다시 추방됐습니다.

샤리프 전 총리는 현 대통령인 페르베즈 무샤라프 장군의 유혈 쿠테타로 축출된지 8년만에 오늘 이슬라마바드에 도착했었습니다.

샤리프 전 총리는 오늘 공항에서 두 시간여 파키스탄 당국과 대치한 끝에 여객기에서 내려 공항 터미널로 나왔습니다.

파키스탄 당국은 그러나 즉시 부패와 돈세탁 혐의로 샤리프 전 총리를 체포했으며 이후 이후 사우디아라비아행 여객기에 강제 탑승토록 한 뒤 추방했습니다.

파키스탄의 아프탑 아흐마드 쉐르파오 내무장관은 앞서 샤리프 전 총리에 관한 모든 조치는 법에 따라 이뤄질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파키스탄 정부는 지난달 대법원이 샤리프 전 총리의 국내 복귀 걸림돌들을 제거했음에도 불구하고 그가 돌아올 경우 체포할 것이라고 말해왔습니다.

7년가까이 해외에서 망명생활을 해 온 샤리프 전 총리는 차기 선거에서 페르베즈 무샤라프 대통령에 도전할 뜻을 밝혀왔습니다.


Pakistan's former Prime Minister Nawaz Sharif was arrested today (Monday) after arriving in Islamabad, where officials said he was then deported to Saudi Arabia.

Mr. Sharif flew to Pakistan's capital eight years after he was ousted in a bloodless coup by General Pervez Musharraf - the current president.

After a tense 90-minute standoff with authorities on the airplane, Mr. Sharif was taken to the airport terminal. He was then arrested on what officials said were charges of corruption and money laundering.

Shortly afterwards, officials said Mr. Sharif was put on a flight headed for Saudi Arabia.

Pakistan's interior minister (Aftab Ahmad Sherpao) said earlier that whatever happened to the former prime minister would be according to the law. The government had said it would arrest Mr. Sharif if he returned to Pakistan, despite a Supreme Court ruling last month clearing the way for his return.

Mr. Sharif, who has spent nearly seven years in exile, intended to challenge President Pervez Musharraf in upcoming elections.

Police clashed with supporters on the road to the airport today (Monday), using batons and tear gas, and detaining dozens of people.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