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호주, 러시아 우라늄 수출 협정 체결 (E)


호주와 러시아 두 정상은 7일 러시아로의 우라늄 수출 협정을 체결했습니다. 협정문에 따르면 러시아로 수출되는 우라늄은 핵 무기에 사용되거나 다른 나라에 되팔 수 없습니다.

존 하워드 호주 총리와 블라디미르 푸틴 러시아 대통령은 이 날 아시아태평양 경제협력체 APEC 정상회담에 앞서 우라늄 수출 계약을 체결했습니다.

하워드 총리는 푸틴 대통령과 연 공동 기자회견에서 핵 무기로 사용될 수 있다는 가능성을 일축했으며, 러시아는 우라늄이 이란이나 시리아에 되팔지 않을 것이라고 확인했다고 밝혔습니다.


The leaders of Australia and Russia have signed an agreement to export uranium to Moscow, with the condition that the shipments are not used to make nuclear weapons or sold to other nations.

Australian Prime Minister John Howard and Russian President Vladimir Putin signed the energy deal today (Friday) in Sydney, ahead of Saturday's Asia-Pacific Economic Cooperation summit.

Mr. Howard denied that the agreement poses a potential nuclear threat. Earlier in the day, he said Russia has provided assurances that the uranium will not be re-sold to Iran or Syria.

U.S. officials say they trust Russian safeguards and are not concerned about the possibility of the uranium reaching Iran.

Australia has the world's largest uranium reserves and exports about 10-thousand tons a year of the radioactive element (in the powder form known as yellowcake).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