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미국 텍사스 주, 이례적으로 사형 감형 결정 (E)


릭 페리 미국 텍사스 주지사는 30일 사형 선고자에 대해 이례적으로 감형 결정을 내렸습니다. 텍사스는 미국에서 가장 사형 집행을 많이 하는 주입니다.

페리 주지사는 30일 케네스 포스터의 사형 집행 직전, 종신형으로 감형 처분을 내렸습니다. 케네스 포스터는 지난 1996년 산 안토니오 시에서 한 명을 총으로 사살한 혐의를 받았었습니다.

포스터와 다른 3명의 청년들은 당시 강도를 벌이고 있었으며, 당시 차량을 운전했던 포스터는 사건과 관련된 누구든 살인에 대해 똑같은 책임이 있다는 텍사스 법에 따라 사형을 선고 받았었습니다.

*****

The governor of (the southwestern U.S. state of) Texas has commuted the sentence of a condemned inmate, a rare occurrence in a state that carries out the most executions in the United States.

Rick Perry commuted Kenneth Foster's death sentence to life in prison on Thursday, hours before Foster was to die for the 1996 shooting death of a man in the city of San Antonio.

The murder occurred while Foster and three other young men were on a robbery spree. Foster, who drove the car they were traveling in, was sentenced to death under a Texas law that holds anyone associated with a murder equally responsible.

Perry issued his order after the state board of paroles voted to recommend commutation. He says the decision "right and just," and questioned the law under which Foster was convicted.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