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중 국방부장, 국방장관 회담 위해 방일 (E)


중국 국방 부장이 29일 일본과 경직됐던 관계 유연화를 위해 일본을 방문했습니다. 중국 국방부장의 방일은 거의 10년만에 처음입니다.

차오 강촨 중국 국방 부장은 이 날 일본 신임 마사히코 고무라 방위상과의 회담을 위해 일본 도쿄에 도착했습니다.

일본 언론들은 양국 국방 장관은 이번 회담에서 양국간 국방 직통 전화를 설치하는 방안 등을 논의할 것으로 보인다고 보도했습니다.

양국은 서로의 군사적 야심에 대해 의심해왔습니다. 일본과 미국은 중국의 급격한 국방 예산 증진에 대해 우려해 왔으며, 중국은 일본이 아시아 지역 방어를 위한 미국 주도 탄도 미사일 개발에 참여한 데 대해 비난해왔습니다.

*****

China's defense minister is visiting Japan in the hopes of easing the countries' strained relations. It is the first such visit in nearly a decade.

Cao Gangchuan arrived in Tokyo today (Wednesday) for talks with Japan's newly appointed defense minister, Masahiko Komura.

Japanese media say the officials may discuss installing a defense hotline between the nations.

The countries have mutual suspicions about the other's military ambitions. Beijing's rapidly growing defense budget has raised concerns in Japan and the United States. And China has criticized Japan for its participation in a U.S.-led ballistic missile shield in the region.

A Chinese defense minister last visited Japan in February 1998, before the countries' relations soured under former Japanese Prime Minister Junichiro Koizumi.

Mr. Koizumi outraged China by regularly visiting a war shrine that Beijing says glorifies Japan's military atrocities.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