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독일 총리, 중국 방문 (E)


독일의 앙겔라 메르켈 총리가 중국을 방문하고 있습니다. 메르켈 총리는 중국을 방문하는 동안 중국 지도자들에 대해 수단 다르푸르 지역내 폭력 사태 종식을 위해 더 많이 협력하도록 압력을 가할 것으로 보입니다.

26일 늦게 베이징에 도착한 메르켈 총리는 27일 중국의 후진타오 국가 주석과 웬자바오 총리 등과 회담할 예정입니다.

앞서 25일 메르켈 총리는 중국 지도자들과 다르푸르 지역내 인권 유린 행위 문제들을 해결할 방안에 관해 논의할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한편 중국 관계관들은 26일 중국 군과 연계된 해커들이 스파이 프로그램을 이용해 메르켈 총리실을 포함한 독일 정부 컴퓨터에 침투했다는 독일 시사주간지 슈피겔의 보도를 일축했습니다.

*****

German Chancellor Angela Merkel is in China where she is expected to press leaders for more help in ending violence in Sudan's Darfur region.

Ms. Merkel arrived late today (Sunday) in Beijing. She is due to meet Monday with President Hu Jintao and Premier Wen Jiabao.

On Saturday, Chancellor Merkel said she would speak to Chinese leaders about ways they could combat human rights violations in Darfur.

Ms. Merkel also said she would not back away from discussing other difficult issues, such as China's own human rights record.

In a related development, Chinese officials today (Sunday) denied a German news report (in Der Spiegel) saying computer hackers with ties to China's military had infected key German government computer systems with spy programs, including Chancellor Merkel's office.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