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이라크 바그다드 차량 폭탄 테러, 7명 사망 (E)


이라크 당국은 바그다드 시아파 지역에서 발생한 차량 폭탄 테러로 최소 7명이 사망하고, 30여 명이 부상을 입었다고 25일 밝혔습니다.

이라크 당국은 보안 병력이 다음주 종교 행사를 위해 길을 떠나는 시아파 순례자들을 보호하려고 수도 보안을 강화했음에도, 이 날 카디미야 지역에서 폭탄 테러가 발생했다고 밝혔습니다.

이슬람 시아파 신자 수십만명은 9세기 이맘 알 마흐디의 탄생을 기리기 위해 남부의 성지 카르발라로 떠날 예정입니다.

한편, 이라크 주둔 미군은 25일 바그다드 북부 티그리스 강 계곡의 알 카에다 무장분자들을 목표로 한 작전을 수행해, 테러분자 3명이 사망하고, 17명의 테러용의자를 억류했다고 밝혔습니다.


Iraqi authorities say a car bomb attack has killed at least seven people and wounded 30 others in a Shi'ite district in Baghdad.

Officials say the blast occurred today (Saturday) in Kadhimiya, even as security was stepped up in the capital in an effort to protect Shi'ite pilgrims leaving for a religious festival next week.

Tens of thousands of Shi'ite Muslims are expected to travel to the southern holy city of Karbala to mark the birth of revered ninth-century Imam al-Mahdi.

The U.S. military in Iraq said today coalition forces have killed three terrorists and detained 17 suspects during operations targeting al-Qaida in Iraq in the Tigris River Valley north of Baghdad.

On Friday, the U.S. military in Iraq said 18 Shi'ite militants were killed in fierce fighting with American troops in western Baghdad.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