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국제원자력기구 대표단 테헤란 도착, 농축 우라늄 사찰 논의 (E)


유엔산하 국제원자력기구(IAEA) 대표단이 이란과 농축 우라늄 시설 사찰을 논의하기 위해 오늘(6일) 테란에 도착했습니다.

IAEA대표단은 이란의 농축 우라늄 계획이 핵무기로 전용될 수 있다는 서방국가들의 우려에 따라 이를 검증하기 위한 노력으로 이란을 방문했습니다.

이란 관영 IRNA 통신은 전문 기술진 4명으로 구성된 IAEA대표단이 오늘 늦게 이란 원자력발전 관련 당국자들과 만날 예정이라고 전했습니다.

이번 논의는 특히 나탄즈에 있는 우라늄 농축 시설에 대한 향후 사찰 등에 초점이 맞춰질 예정입니다.


A team of experts from the U.N. atomic energy agency has arrived in Iran to discuss future inspections of Iran's uranium enrichment facilities.

Today's (Monday's) talks are part of the International Atomic Energy Agency's efforts to investigate Western concerns that Tehran is using its civilian nuclear program as a cover to produce atomic weapons.

Iran's state-run IRNA news agency says a four-member IAEA technical team will meet later today with Iranian atomic energy agency officials.

The talks, scheduled to last through Thursday, will plan future inspections of Iran's uranium enrichment facilities at Natanz.

Iran has rejected U.N. Security Council resolutions requiring it to halt its uranium enrichment activities, saying it will never give up its right to produce nuclear fuel under the Nuclear Non-Proliferation Treaty.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