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이라크 경찰초소에 폭탄테러… 9명 사망 (E)


이라크 북서부 지역의 한 경찰초소에서 7일 자살차량폭탄 공격이 발생해 9명이 숨지고 22명이 다쳤다고 현지 보안 관리들이 전했습니다.

관리들은 이날 공격은 시리아 국경 인근의 라비아 마을에서 발생했으며 사망자들 가운데 경찰관 4명이 포함돼있다고 밝혔습니다.

이와는 별도로 수도 바그다드의 회교 시아파 밀집지역인 사드르시의 한 경찰 검문소 근처에서 차량폭탄이 폭발해 4명이 숨졌습니다.

이라크 주둔 미군 당국은 또 바그다드 서부에서 2명의 자살폭탄범이 자폭해 병사 3명을 포함한 이라크인 4명이 사망했다고 밝혔습니다. 아울러 아부 그레이브의 사원 두곳이 파손됐습니다.

한편, 북부 도시 모술에서는 무장괴한들이 아스왓 알-이라크 통신사의 기자 한명을 살해했습니다.

*****

Iraqi security officials say a suicide car bomber has killed nine people and wounded 22 others at a police post in northwestern Iraq.

Officials say four policemen were among those killed in today's (Thursday's) attack in the town of Rabia near the Syrian border (about 90 kilometers west of Mosul).

In Baghdad, a car bomb killed four people near an Iraqi police checkpoint outside the mainly Shi'ite Sadr City neighborhood.

West of the capital, the U.S. military says two suicide car bombers killed four Iraqis, including three soldiers, and damaged two mosques in Abu Ghraib.

In the northern city of Mosul, gunmen killed a journalist working with the Aswat al-Iraq (Voices of Iraq) news agency.

Britain's Defense Ministry says a British soldier was shot and killed while on patrol northwest of Basra.on patrol northwest of Basra.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