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중국, 전 타이완 총통 방일에 반발 (E)


중국은 리덩후이 타이완 전총통의 일본 방문에 반발하고 있습니다.

장위 중국 외교부 대변인은 29일 리덩후이 타이완 전총통 방일과 관련해, “일본은 타이완의 독립을 위해 정치무대를 제공하고 있다”고 경고했습니다

리덩후이 전총통은 일-타이완 학술교류단체 초청으로 30일부터 다음달 9일까지 11일간 일본을 방문하는데, 2개 대학에서 연설하며, 지역개발에 기여한 데 대한 공로상도 수상할 예정입니다.

리덩후이 전총통은 지난 2000년 총통직에서 물러난 뒤 2001년 4월 심장병 치료 명목으로, 2004년 12월에는 관광목적으로 일본을 각각 방문한 바 있습니다.

한편 타이완의 천수이벤 총통은 그의 생존중에 타이완이 중국으로부터 독립하는 것을 보게 될지도 모르겠지만, 그의 두번째이자 마지막 임기가 끝나는 내년 이전에는 아니라고 말했습니다.

*****

China is objecting to an 11-day trip to Japan by Taiwan's former President Lee Teng-hui.

Lee will begin his trip Wednesday and will speak at two universities and receive an award for his contributions to regional development.

Chinese officials have warned Japan against giving Lee a political platform.

This will be Lee's third trip to Japan since he left office in May 2000. The past visits, in 2001 for medical reasons and another in 2004, also sparked protests from China, which considers Lee an advocate of Taiwan's separatist movement.

China considers Taiwan part of its territory and insists that other nations not have any official contact with the island.

China has threatened to invade the self-ruled island if it formally declares independence.

Meanwhile, Taiwan President Chen Shui-bian says he believes the island may see independence from China in his lifetime, but not before the end of his second and final term in office next year.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