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홍콩서 텐안먼 사태 18주년 기념 시위 행진 (E)


지난 1989년 중국 베이징에서 발생한 텐안먼 사태 18주년을 앞두고 27일 홍콩에서 희생자들을 기리기 위한 시위 행진이 벌어졌습니다.

수백명의 시위자들은 27일 쏟아지는 빗속에서 행진을 강행했습니다.

홍콩에서는 매년 텐안먼 사태 기념일인 6월 4일 촛불 기도회를 가져왔습니다.

그러나 최근 친 중국정부 성향의 의원인 마 릭 씨가 텐안먼 사태는 학살사건이 아니었다는 발언을 하면서, 이에 항의하기 위해 올해는 일찍 시위가 벌어졌습니다.

*****

Hundreds of people have marched through downtown Hong Kong to pay tribute to the victims of Beijing's bloody crackdown on democracy activists 18 years ago.

Demonstrators marched through pouring rain today (Sunday), a week ahead of the anniversary of the June fourth demonstration in Tiananmen Square.

The southern Chinese territory holds candlelight vigils on June fourth every year, but demonstrators hit the streets early this year to protest the comments of a pro-Beijing lawmaker who said the Tiananmen crackdown was not a massacre.

Ma Lik, the head of the Democratic Alliance for the Betterment and Progress of Hong Kong, sparked outrage earlier this month when he dismissed witness accounts of Chinese troops opening fire at protesters.

It is believed hundreds of activists died in Beijing during the Tiananmen Square incident, and thousands of others were taken into custody.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