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레바논내 팔레스타인 난민 탈출 계속돼 (E)


레바논의 한 팔레스타인 난민촌에서 벌어지고 있는 레바논 정부군과 이슬람 무장단체 사이의 교전이 잠시 소강상태를 보이고 있는 가운데 수천명의 난민들이 난민촌을 빠져나가고 있습니다.

레바논 북부의 나흐르 알-바레드 난민촌에서는 22일 오후 늦게 부터 난민 3만 여명 가운데 절반 가량이 난민촌을 떠났다고 구호요원들이 전했습니다. 이들은 인근의 레바논 수도 트리폴리와 또 다른 팔레스타인 난민촌에서 교전을 피하고 있습니다.

탈출한 주민들은 나흐르 알-바레드 난민촌에서 거리와 무너진 건물더미 안에 수십구의 시신이 널려있다고 말했습니다. 지난 20일 시작된 이번 교전으로 인해 지금까지 병사, 무장분자, 민간인 등, 75명이 숨진 것으로 앞서 보도됐습니다.

*****

Thousands of civilians are fleeing a Palestinian refugee camp in northern Lebanon, as a truce appears to be taking hold between Islamic militants and Lebanese troops.

Relief workers say as many as half the 30-thousand residents of Nahr al-Bared had fled since late Tuesday, when fighting eased after three days of fierce battles.

Camp residents are seeking shelter in the nearby Lebanese city of Tripoli and another Palestinian refugee camp (Beddawi).

Escaping residents say bodies were lying in the streets or under the rubble of buildings in Nahr al-Bared. About 75 people -- soldiers, militants and civilians -- were killed since the fighting began Sunday.

The U.S. State Department says it is considering a military aid request from Lebanon's government as it battles the Fatah al-Islam militant group.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