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사르코지 프랑스 대통령 15개부처 신임각료 발표 (E)


프랑스의 신임 니콜라스 사르코지 대통령이 프랑소와 필롱 총리를임명한지 하룻만에 15개부처의 신임각료들의 명단을 발표했습니다.

18일 발표된 새 내각에는 알랭 주페 전 총리가 환경과 개발, 에너지를 담당하는 내각 2인자로 포진했습니다.

외교장관에는 사회당의 버나드 쿠시너씨가 임명됐습니다. 쿠시너 신임 장관은 과거 사회당 내각에서도 장관을 역임했으며, 인도주의 지원단체인 ‘국경 없는 의사회’를 설립한 인물이기도 합니다.

내각에는 6명의 여성 장관도 포함됐으며, 법무장관에 임명된 라시다 다티씨는 북아프리카 계로는 처음으로 각료직에 올랐습니다.

논란이 많은 이민국 장관에는 사르코지 대통령의 친구인 브리스 호테푸씨가 임명됐습니다.

*****

France's new president Nicolas Sarkozy has named a diverse 15-member Cabinet a day after appointing Francois Fillon as prime minister.

The line-up, announced today (Friday), includes former French Prime Minister, Alain Juppe, in the number two spot behind Mr. Fillon as head of a new super-ministry for the environment, sustainable development, and energy.

The Foreign Ministry goes to Socialist Bernard Kouchner, who has held ministerial positions in previous Socialist administrations and was the founder of the humanitarian group, Doctors Without Borders.

Seven women are among the cabinet members, including France's first-ever minister of North African origin, Justice Minister Rachida Dati.

Mr. Sarkozy appointed a friend, Brice Hortefeux, to head a controversial new ministry of immigration and national identity devoted to controlling immigration and instilling new arrivals with French values.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