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나이지리아 무장단체, 피랍 한국인 석방 (Eng)


나이지리아에서 납치됐던 한국 대우건설 임직원 3명 등 모두 11명의 외국인 근로자들이 8일 석방됐습니다.

소식통에 따르면, 한국인 3명과 필리핀 인 8명 등11명의 외국인 근로자들이 이날 납치 6일만에 무사히 풀려났습니다.

한국의 외교통상부는 나이지리아 리버스주 정부와 무장단체간에 협상이 타결됨에 따라 납치됐던 대우건설 임직원 3명이 무사히 석방돼 현재 주정부 청사로 이동중에 있다고 밝히고, 필리핀인 피랍자 8명도 동시에 석방됐다고 말했습니다.

앞서 대우건설 임직원 3명 등 외국인 근로자 11명은 지난 3일 나이지리아 리버스주 부근의 아팜발전소 건설현장에서 무장괴한들에게 납치됐습니다.

*****

Security sources say 11 foreign workers kidnapped in Nigeria have been released.

According to sources, eight Filipino and three South Korean employees of the South Korean Daewoo company were released today (Tuesday) after being held hostage for several days.

Last week, gunmen abducted the workers in a raid on a power plant construction site in Nigeria's southern oil producing region.

A group claiming responsibility for a string of attacks in the region (MEND) released photos today of six other foreign workers it kidnapped last week.

Such kidnappings are common in the Niger Delta, where militants have demanded the government give more of the region's oil wealth to impoverished locals.

Nearly 200 foreign workers have been abducted over the past year in the region. Most have been released unharmed, often after a payment of ransom.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