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부시 대통령 ‘철군조건 전비법안 거부권 행사할 것’


미국의 조지 부시 대통령은 27일 이라크에서 미군의 철수시한을 담은 전비법안에 거부권을 행사할 것이라고 거듭 다짐했습니다.

부시 대통령은 이날 아베 신조 일본 총리와 캠프데이비드 별장에서 정상회담을 마치고 가진 기자회견에서 이같이 말했습니다.

이같은 발언은 오는 10월 1일부터 미군을 철수시키기 시작하라는 상원의 한 법안이 통과된지 하룻만에 나온 것입니다. 이 법안은 또한 내년 4월까지 이라크에서 미군을 완전히 철수시키라는 구속력없는 목표를 담고 있습니다.

부시 대통령은 이같은 전비법안 거부 의사를 밝힌 후에 의회 지도자들을 백악관으로 초청해 이 문제에 관해 협의했습니다.

*****

President Bush has promised once again to veto a war funding bill setting a timeline for withdrawal of U.S. troops from Iraq, saying Congress is making military decisions on behalf of the military.

He made the statement today (Friday) at a news conference after meeting with Japanese Prime Minister Shinzo Abe. The statement follows by one day Senate passage of a bill that requires the U.S. to begin withdrawing troops from Iraq by October first. It sets a non-binding goal of full troop withdrawal by April of next year.

Mr. Bush also invited congressional leaders to meet him at the White House after he vetoes the bill, so they can discuss the issue.

Thursday's 51-to-46 Senate vote to approve the funding bill was cast largely along party lines, with Democrats approving the measure and Republicans against it.

The Democratic-controlled U.S. House of Representatives approved a similar measure on Wednesday.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