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태국 국왕, 국왕모독죄로 10년형 받은 스위스인 사면


부미볼 태국 국왕이 자신의 초상화에 페인트로 낙서를 한 혐의로 10년형을 선고받은 스위스 남성을 사면했습니다.

태국 북부 치앙마이 시 관계자들은 국왕의 이번 사면 조치에 따라 스위스인 올리버 루돌프 주퍼 씨는 스위스로 추방될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주퍼 씨는 국왕에 대한 모독과 관련한 5가지 범죄 혐의로 지난 3월 10년형을 선고받았습니다.

주퍼 씨는 지난해 12월 부미볼 국왕의 초상화에 검은색 페인트를 뿌리는 것이 감시 카메라에 적발돼 체포됐습니다. 올해 79세인 부미볼 국왕은 태국민들의 깊은 존경을 받고 있습니다.

*****

Thailand's king has pardoned a Swiss man who was sentenced to 10 years in prison for spray-painting graffiti over images of the revered monarch

Officials in Thailand's northern city of Chiang Mai said today (Thursday) that Oliver Rudolf Jufer will be deported back to Switzerland.

Jufer was sentenced in late March for five counts of lese majeste, the crime of insulting the monarchy.

He was arrested in Chiang Mai last December after surveillance cameras caught him spraying black paint on portraits of Thai King Bhumibol Adulyadej. The 79-year old monarch is deeply loved in Thailand.

The pardon comes at a time when Thailand is facing heavy criticism for banning the popular video-sharing website YouTube after it refused to remove a clip that mocks the king.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