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방글라데시에서 조류독감 바이러스 발견 (Eng)


방글라데시에서 처음으로 조류독감 H5N1 바이러스가 확인돼 3만여 마리의 가금류들을 도살했다고 방글라데시 정부 당국이 밝혔습니다.

방글라데시 당국은 23일 방글라데시의 6개 가금류 농장 에서 H5N1 바이러스가 발견됐다고 발표했습니다.

정부 당국은 수도 다카에서 25킬로미터 떨어진 사바지역의 국영 가금류 농장에서 실험 결과 인체에 치명적인 H5N1 바이러스가 확인됐다고 밝혔습니다.

당국은 조류독감의 확산을 막기 위해 이 지역의 닭들을 도살시켰다고 말했습니다.

방글라데시 정부는 이미 조류독감의 발생을 마기 위해 50여개국으로부터 가금류 수입을 중단한 바 있습니다.

*****

Government officials in Bangladesh say they have confirmed the nation's first case of a deadly strain of bird flu on poultry farms, prompting authorities to slaughter more than 30-thousand chickens.

Officials today (Friday) said six poultry farms showed the presence of the H5N1 strain. The government says laboratory tests have confirmed that a state-run poultry farm in Savar, 25 kilometers from the capital, Dhaka, is among those infected.

Authorities say they slaughtered the chickens to prevent a further outbreak.

The government of Bangladesh already has banned imports of poultry products from more than 50 countries, in an effort to prevent an outbreak within the nation's borders.

Bangladesh has more than 100-thousand poultry farms with millions of people who are directly or indirectly involved in the business. The government is urging people not to panic.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