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이라크 말리키 총리, 라마디 전격 방문 (Eng)


이라크 시아파 출신인 누리 알-말리키 총리가 수니파 저항분자들의 거점인 서부도시 라마디를 전격 방문했습니다.

말리키 총리는 13일, 라마디에서 지역의 부족지도자, 지방정부 관계관, 이라크군과 미군의 지역 사령관 등을 잇달아 만났습니다. 알-말리키 총리가 저항세력의 공격이 빈번하게 일어나는 알-안바르주의 주도인 라마디를 방문한 것은 그의 총리 취임 약 1년만에 처음입니다.

한편, 이날도 이라크 도처에서 폭탄공격과 총격 사태가 벌어져 적어도 열 한 명이 죽었습니다.

사망자들 가운데는 바그다드 시내 수니파 회교사원에서 총격당한 네 명이 포함돼 있습니다.

*****

Iraq's Shi'ite Prime Minister Nouri al-Maliki has made an unannounced visit to the western city of Ramadi, a stronghold of Sunni Arab insurgents.

Mr. Maliki met with tribal leaders, local government officials and commanders of Iraqi and U.S. security forces during the tour today (Tuesday).

It was Mr. Maliki's first visit to Ramadi, the capital of restive al-Anbar province, since taking office nearly one year ago.

In other news, bomb attacks and shootings in Iraq today killed at least 11 people, including four people who were gunned down at a Sunni mosque in Baghdad.

U.S. and Iraqi forces are continuing a security crackdown in Baghdad in an effort to end the sectarian bloodshed. Seven-hundred additional American troops arrived in the nearby Diyala province today.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