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세계경제포럼 스위스 다보스서 24일 개막 (Eng)


세계경제포럼 (World Economic Forum)이 오는 24일에서 28일까지 스위스의 휴양도시 다보스에서 열립니다. 이번 회의에는 90개국에서 정치, 재계, 문화, 종교계 주요 인사 2천4백여명이 참가할 예정입니다.

이번 포럼 참가자들은 전세계적으로 정치적 힘이 새로운 지역들로 옮겨가고, 기존의 기업활동 방식에 대한 의구심이 일고 있는 가운데 만나 이와 관련한 다양한 현안들을 논의할 예정입니다. 이에 관한 좀 더 자세한 소식입니다.

스위스 다보스에서 매년 열리는 세계경제포럼 창설자인 클라우스 슈바브(Klaus Schwab) 총재는 세계인들은 점점 더 정신분열적으로 되어가는 세계에 살고 있다고 말했습니다. 그는 세계경제는 잘 돌아가고 있다며, 심지어 아프리카도 경제적으로 상당히 성장하고 있다고 지적했습니다.

하지만 그 이면에는 많은 위험요인들과 문제점, 그리고 과제들이 있습니다.

슈바브 총재는 세계는 지정학적인 차원에서 단일 세력에 바탕을 둔 제도에서 보다 불확실한 다세력 제도로 전환하고 있다고 지적했습니다.

슈바브 총재는 사람들은 여전히 매우 위험하고 불안정한 세계에 살고 있다면서 다보스 포럼에서 이같은 세계적인 과제들에 대해 인식하게 되기를 바란다고 말했습니다. 슈바브 총재는 또 세계는 갈수록 더 복잡해지고 이해하기 어려워지고 있다고 말하고 포럼 참가자들은 현존하는 많은 문제점들과 기회들에 대처함으로써 세계를 보다 잘 이해하기 위해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올해 열리는 포럼에서 다뤄질 핵심현안들에는 기후변화와 테러, 핵무기 확산, 경제전망, 금융시장, 중동지역의 불안정, 그리고 에너기 가격에 대한 높아가는 우려 등이 포함돼 있습니다. 다보스 포럼의 실무책임자인 게드 데이비스 (Ged Davis) 씨는 이같은 현안들은 서로 밀접한 관계를 갖는다고 말했습니다. 그는 또 완전히 이해되지 않는 변화가 진행 중에 있다고 덧붙였습니다.

데이비스 씨는 가장 분명한 변화는 경제의 초점이 유럽과 북미에서 중국과 인도로 뚜렷하게 옮겨가고 있는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그는 또 중남미가 좋은 경제실적을 나타내고 있고, 아프리카도 경제전망이 밝고 가능성이 보이는 것 등도 변화의 사례로 지적했습니다.

다보스 포럼 주최측은 이번 연례회의 개막총회에서 독일의 앙겔라 메르켈 총리가 앞으로 1년 간 다뤄질 의제에 대한 견해를 발표할 것이라고 밝혔습니다. 메르켈 총리는 서방선진 8개국 G8 정상회의와 유럽이사회 (European Council)의 순회의장직을 맡을 예정입니다. 올해 다보스 포럼은 토니 블레어 영국 총리의 연설을 끝으로 폐막할 예정입니다.

*****

About 2,400 political, business, cultural and religious leaders from 90 countries are expected to attend the annual meeting of the World Economic Forum in Davos, Switzerland January 24-28. They will explore issues related to a world where political power is shifting to new regions and where the old ways of doing business are increasingly being called into question. Lisa Schlein reports for VOA from the Forum's headquarters in Geneva.

The founder and executive chairman of the World Economic Forum, Klaus Schwab, says people are living in a world that is increasingly schizophrenic. He says the world is doing very well economically; even Africa is growing considerably.

But underneath there are many risks, problems and challenges. On the geopolitical level, he says, the world is moving from a system based on one power to a less certain multi-power system.

"We are living in a world which still is very dangerous, in a world where we have imbalances," he says. "What we want to do in Davos is to create awareness for those global challenges."

Schwab says the world is becoming increasingly complex and harder to understand. He says participants in Davos will try to make sense of this by tackling the many problems and opportunities that exist.

Key issues to be addressed include climate change, terrorism, the spread of nuclear weapons, the economic outlook and financial markets, instability in the Middle East, and increasing concerns about energy prices.

The Forum's managing director of strategic insight, Ged Davis, says these issues are interrelated. He says a number of shifts are underway that are not fully comprehended.

"What are the examples of what these might be? One, the obvious one, is the emerging shift of economy away from Europe and North America," Davis says. "The obvious examples in recent years have been China and India. But there are others: strong performance in Latin America and increasingly good prospects and possibilities in Africa. The world is on the move here."

Forum organizers say the opening session of the annual meeting will see German Chancellor Angela Merkel lay out her agenda for the year ahead, as she prepares to chair the Group of Eight summit and take over the rotating head of the European Council. British Prime Minister Tony Blair will close the meeting.

There will be a strong mideast presence, with King Abdullah of Jordan, the Palestinian and Lebanese presidents, and the Israeli prime minister in attendance. Several sessions will be devoted to the Middle East. The focus on Iraq also will be strong. Top leaders from Iraq's Shiite, Sunni, and Kurdish factions have been invited.

Other luminaries include the Brazilian, Mexican, and Philippines presidents, as well as several African leaders including the presidents of Tanzania and Liberia.

The Forum's managing director for public-private partnerships, Richard Samans, says the economic situation in Africa will be one of the important issues on the agenda.

He says that's true, ". . . in part because there is a lot of interest in seeing how countries, both donor countries as well as African countries have been following through on the commitments that have been made in recent years, notably in 2005 where the G-8 placed so much emphasis on Africa."

Samans says one of the few plenary sessions at this year's Forum will be devoted to Africa to see what kind of progress has been made in erasing Africa's debt burden and in boosting its development prospects. He says heads of government and other key figures from Africa and other parts of the world will explore these issues.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