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케냐 대통령, 소말리아 관련 지역회의 개최 촉구 (Eng)


소말리아 과도 정부군과 에티오피아군은 1일 소말리아내 이슬람 군벌들의 마지막 주요 근거지인 항만도시 키스마요를 탈환했습니다. 이에 따라 이슬람 전투원들은 케냐와의 국경지대 인근에 있는 소말리아 남해안의 라스 캄보니로 도주한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한편, 케냐의 음와이 키바키 (Mwai Kibaki) 대통령은 소말리아의 위기상황을 논의하기 위해 동부 아프리카 정상회의를 개최할 것을 촉구했습니다.

키바키 대통령은 1일 신년사에서 7개 국가들로 구성된 지역 회의체인 ‘정부간 개발기구 (Inter-Governmental Authority on Development)’ IGAD 회의를 소집할 계획이라고 밝혔습니다. 회의 일정은 추후 정해질 예정입니다.

*****

Officials in Somalia say Islamist fighters have fled to a remote forest area after losing control of their last major stronghold earlier today (Monday).

The Islamists abandoned the coastal city of Kismayo following an artillery barrage from Ethiopian forces that back the Somali interim government.

Government officials say the Islamists have now gathered in Ras Kamboni, a rugged and isolated area near the border with Kenya.

Somali officials have asked Kenya to seal the border to keep the Islamists from crossing over. The Kenyan government says it has put what it calls necessary security measures in place.

The Somali government is now trying to assert control over Kismayo and other areas. Today, Somalia's interim prime minister, Ali Mohamed Gedi, ordered all Somalis to turn in their weapons.

The prime minister also offered amnesty to retreating Islamist fighters.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