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5일간의 포드 전대통령 장례식 개막 (Eng)


제럴드 포드 전 대통령의 5일 간 장례행사가 29일 캘리포니아에서 시작됩니다.

향년 93세의 일기로 26일 타계한 포드 전 대통령의 시신은 그의 고향 집 근처의 한 교회에 안치돼 있습니다. 일반인들은 유족들을 위한 비공개 행사가 치러진 후 30일 까지 조문할 수 있게됩니다. 이어서 포드 전 대통령의 관은 워싱톤으로 옮겨져 안장되게 됩니다. 장례식은 30일 저녁 국장으로 치러지고 1월 2일 워싱톤 대성당에서 장례예배가 열릴 예정으로 있습니다.

부시 대통령은 1월 2일을 전국적으로 포드 대통령을 애도하는 날로 선포하고 핵심 정부부서를 제외한 모든 연방 부서에 휴업을 명령했습니다. 또한 나스닥증시 역시 휴장할 것이며 뉴욕 증권거래소도 휴장할 계획으로 있습니다.

*****

Five days of memorial services for former U.S. President Gerald Ford begin today (Friday) in California.

The body of Mr. Ford, who died Tuesday at the age of 93, will lie in repose at a church near his home of Rancho Mirage. After a private service for the family, the public will be allowed to view the casket until Saturday. The late president's body will then be flown to Washington to lie in state in the U.S. Capitol. A state funeral will be held Saturday evening, followed by a funeral service at the National Cathedral in Washington on Tuesday.

President Bush has declared Tuesday (January second) a national day of mourning for Mr. Ford and has ordered non-essential federal offices to be closed on that day.

The Nasdaq Stock Market will also close, and the New York Stock Exchange may follow suit.

On Wednesday, Mr. Ford's body will be buried at his presidential library in his hometown in (the U.S. state of) Michigan.

XS
SM
MD
LG